보령해양경찰서-한국중부발전 간 업무협약 체결
보령해양경찰서-한국중부발전 간 업무협약 체결
  • 고종만 기자
  • 승인 2024.04.13 23:14
  • 호수 119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양환경을 보호하는 새로운 선순환, 새활용(업사이클)

보령해경과 한국중부발전(사장 김호빈이 해양쓰레기 불법 투기 예방 및 자원순환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에 따라 보령해경과 한국중부발전은 해양 불법 투기 예방을 위한 우생순 프로젝트 추진·홍보 어선에서 발생하는 폐생수병의 재활용을 위해 수거된 무색 페트병에 대한 인센티브 제공 기타 상호협력을 위해 필요한 행정·재정적 지원 등 유기적 협력체계를 구축할 방침이다.

우생순우리 생수병 되가져와 자원으로 순환해요의 줄임말로, 보령해경은 어선 기인 폐플라스틱(폐생수병)의 불법 투기 예방과 해양폐기물 자원순환을 위해 보령 관내 어민들을 대상으로 작년부터 우생순 프로젝트를 시행하고 있다.

보령해경은 우생순 프로젝트를 통해 작년 한 해 간 생수병 약 1.2(2생수병 약 25000 개 분량)을 회수하였으며, 수거한 폐생수병은 자원으로 재활용하여 우산으로 제작해 우생순 프로젝트에 참가한 어민들에게 제공함으로써 해양환경 보전 참여의식을 높일 수 있는 계기를 만들었다.

올해 우생순 프로젝트는 지난 3월부터 운영을 시작하였으며, 참여지역을 기존 보령에서 서천, 홍성까지 확대하여 운영 추진하기로 했다.

보령해양경찰서장(총경 김종인)우생순 프로젝트 등 다양한 해양 환경보호 프로그램을 통해, 플라스틱 쓰레기 없는 깨끗한 바다를 만들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우생순 프로젝트에 대해 보령해경 관내(홍성·보령·서천) 어민분들의 많은 참여와 관심을 바란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